芸術の殿堂へようこそ
ホームへ > プログラムのご案内 > プログラムの情報   
크기변환_개막포스터_0208 2016 Korea International Harp Competition Opening Concert
2018大韓民国国際ハープコンクール開幕コンサート
期間 2018.03.24(SAT) - 2018.03.24(SAT)
時間
場所 Recital Hall
価格 R 50,000won / S 30,000won
割引 30% discount for SAC Patrons and SAC Gold, 20% for SAC Blue and Green, 40% for SAC teens and Noble members.
 
入場年齢 For ages 8 and above
 
観覧時間 100 min.
 
お問い合わせ 02-780-5054
 
チケット購入 (韓国語) 公演 : http://www.sacticket.co.kr/SacHome/perform/detail?searchSeq=33581
展示会 : http://www.sacticket.co.kr/SacHome/exhibit/detail?searchSeq=33581
 
インフォメーション










웹전단
 
비르투오조 하피스트인 나오코 요시노의 연주로 제4회 코리아 하프 페스티벌의 막을 연다. 나오코 요시노는 베를린필, 이스라엘필 등과 협연하고 루체른 페스티벌에 초청되는 등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하피스트이다. 이번 연주에서는 바흐, 브람스의 작품을 편곡한 곡뿐만 아니라 인상주의 대표 자곡가인 포레, 드뷔시의 곡과 더불어 폴 힌데미트의 곡까지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The 4th Korea Harp Festival opens with the music of virtuoso harpist Naoko Yoshino. The artist from Japan is an internationally acclaimed harpist who actively tours around the world, performing with many prestigious orchestras such as Berlin Philharmonic and Israel Philharmonic, as well as being invited to the stages of various world harp festivals such as the Swiss’ Lucern Festival. Naoko Yoshino will perform not only the famous songs of Bach and Brahms, but she will also perform a colorful repertoire that includes the works of Gabriel Faure, Claude Debussy, and Paul Hindemith.        
 
 
[프로그램]

  

A. Francisque (arr. by Grandjany) 
 
J. S. Bach(arr. by D. Owens&N. Yoshino 
 
J .Brahms    
 
J. Brahms(arr. by T. Murvihill)  

Pavane et Bransles
 
Ciaccona-from Pratita for Solo Violin No. 2, BWV 1004-
 
Intermezzo in E flat major, Op. 117-1
 
Rhapsodie in E flat major, Op.119-4


 
Intermission
 
 

 

Paul Hindemith: 
 
 

 
Gabriel Faure
 
Henriette Renie:
 
Claude Debussy:  
 
Gabriel Faure:  

Sonata for Harp
   Maßig schnell
   Lebhaft
   Lied. Sehr langsam
 
Une chatelaine en sa tour ..., Op.110
 
Danse des lutins
 
La fille aux cheveux de lin
 
Impromptu pour la harpe, Op.86

  
 
[프로필]    
 
나오코 요시노
Naoko Yoshino / Harpist
나오코 요시노는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이스라엘 필하모닉, 라이프치히 게반트 하우스 오케스트라,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 NHK 교향악단과 함께 주빈 메타,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 세이지 오자와와 같이 세계적인 지휘자들과 함께 연주한 경력을 갖고 있다. 그녀는 바이올리니스트 기돈 크레머, 플루티스트 오렐 니콜레, 엠마누엘 하푸드, 야크 존 그리고 호르니스트 라덱 바보락 등과 같은 유명한 음악가들과 함께 연주하였다. 나오코 요시노는 토루 타케미츠의 ‘And Then I Knew’t was Wind’, 토시오 호소카와의 하프 협주곡 ‘Re-turning’을 비롯해 많은 작품을 초연하였다. 현재까지 텔덱, 필립스, 소니 클래시컬 레이블을 통해 앨범을 발매하였으며, 2016년에는 자체 레이블 < grazioso >로 새로운 녹음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그녀는 수잔 맥도날드와 6살 때부터 하프를 배우기 시작했어며, 1985년 이스라엘에서 열린 제9회 국제 하프 콩쿠르에서 1위를 한 후 전 세계적으로 활동을 하기 시작했다    . 
     
Naoko Yoshino’s distinguished solo career includes appearances with the Berlin Philharmonic Orchestra, the Israel Philharmonic, the Leipzig Gewandhaus Orchestra, The Philadelphia Orchestra, and the NHK Symphony Orchestra among others, with conductors such as Zubin Mehta, Nikolaus Harnoncourt, and Seiji Ozawa. She has also worked closely with such renowned musicians as violinist Gidon Kremer, flutists Aurèle Nicolet, Emmanuel Pahud, Jacques Zoon, and horn player Radek Baborák. Naoko Yoshino has premiered many works, including Toru Takemitsu’s “And then I knew ‘twas Wind” and Toshio Hosokawa’s Harp Concerto “Re-turning”. Recordings to date include releases from the Teldec, Philips, and Sony Classical labels, and in 2016, she started a new recording project with her own private label “grazioso”. Naoko Yoshino began to study harp at the age of six with Susann McDonald. She started her worldwide career in 1985, after winning first prize at the Ninth International Harp Contest in Israel.



〒137-718
大韓民国ソウル市瑞草区南部循環路2406芸術の殿堂
Email to Webm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