芸術の殿堂へようこそ
ホームへ > プログラムのご案内 > プログラムの情報   
-명재윤증_포스터 MyeongJae Yoon Jeung
韓国書芸史特別展34 <明斎・尹拯>
期間 2018.03.29(THU) - 2018.05.13(SUN)
時間 11:00-20:00
場所 Seoul Calligraphy Art Museum
価格 Adults (19 full years~) 5,000won / Teens & Child (under 36 months~18 full years) 3,000won
割引 1,000won discount for SAC Patrons and SAC Gold(4 tickets per person), for SAC Blue and Green(2 tickets per person)
 
入場年齢 For All Ages
 
 
お問い合わせ 02)580-1300
 
チケット購入 (韓国語) 公演 : http://www.sacticket.co.kr/SacHome/perform/detail?searchSeq=33195
展示会 : http://www.sacticket.co.kr/SacHome/exhibit/detail?searchSeq=33195
 
インフォメーション










[관람시간]      
오전 11시 - 오후 8시 (입장마감 오후 7시)
※ 휴관일 4/30(월) 
  
[현장매표소 운영시간] 
오전 10시 40분 - 오후 7시
* 위치 :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 1층 로비    
  
[문화가 있는 날]
- 매월 마지막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 (4/25)
- 무료입장(현장매표소에서 무료티켓 수령 후 전시장 입구 제출)
- 할인적용 기간 : 행사 당일 오전 11시 - 오후 9시 (입장마감 오후 8시)

 

웹전단웹전단

[전시구성]
Ⅰ. 삶 : 윤증 선생의 친필, 문집, 초상 등을 중심으로 명재의 삶을 이야기한다.
Ⅱ. 예술 : 당시 윤증 선생과 교유하던 학자 및 문하생들의 친필 글씨를 확인 할 수 있다.
Ⅲ. 가계 : 윤증 선생의 가계를 중심으로 한 인물들을 조명한다.
Ⅳ. 학문 : 조선후기 윤증 선생과 관련한 다양한 자료 등이 전시된다.

    

[전시소개]
조선 후기 정치사의 핵심 인물이자 소론의 영수(領袖)인 명재 윤증(明齋 尹拯, 1629 - 1714)의 유물을 통하여 그의 삶과 사상을 체계적으로 선보이는 전시이다.
명재 윤증은 조선 후기 대표적인 산림으로, 소론의 영수로 추앙받았다. 그는 86세에 세상을 떠날 때까지 단 한 번도 관직에 나아가지 않았지만 조선의 선비들은 학문적, 인격적으로 그를 존경하고 따랐다. 지방에 거주하며 권력과 거리를 두었던 그를 두고 ‘백의정승(白衣政丞)’이라 불렀다. 조선 19대왕 숙종은 얼굴 한 번 보지 못했던 윤증에게 우의정의 벼슬을 내리기도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조선의 정치사에서 윤증을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는 이유는 그가 치열한 논쟁의 시대를 겪었으면서도 언제나 화합과 평화를 추구했기 때문이다.
이번 전시에는 <윤증 초상>과 <영당기적> 두 점의 보물이 전시될 예정이다. 윤증 종가에 전해 내려오는 초상 5점과 초상 제작관리 내력이 상세히 적힌 <영당기적>은 2006년 일괄 보물 제1495호로 지정되었으며, 이번 전시에는 이명기가 1788년에 신법으로 그린 초상이 <영당기적>과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137-718
大韓民国ソウル市瑞草区南部循環路2406芸術の殿堂
Email to Webmas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