欢迎来到艺术殿堂
首頁 > 节目介绍 > 节目信息   
2017 라보엠 포스터2 (1) KNO La Boheme
国立歌剧团La Boheme
期间 2017.12.07(THU) - 2017.12.10(SUN)
时间
场所 Opera Theater
价格 R 150,000won / S 120,000won / A 80,000won / B 50,000won / C 30,000won / D 10,000won
会员优惠 20% discount for SAC Patrons and SAC Gold, 10% for SAC Blue, 40% for SACteens, 50% for Noble members.
 
入場年龄 For ages 8 and above
 
参观时间 140 min.
 
咨询(处) 02)580-1300
 
售票網址 (韩国语) 公演 : http://www.sacticket.co.kr/SacHome/perform/detail?searchSeq=32269
展示會 : http://www.sacticket.co.kr/SacHome/exhibit/detail?searchSeq=32269
 
节目信息






韩国语

※ 기타할인 (해당 증빙서류 미지참시 차액지불)
* 모든 할인 D석 제외
- 실버할인 본인 50% (만 65세 이상 / 생년월일 확인 가능한 증빙서류 현장 제시)
- 초, 중, 고등학생 본인 40% (생년월일 확인 가능한 증빙서류 현장 제시)   
- 대학생 본인 30% (대학원생 제외 / 학생증 현장 제시)
- 예술인패스카드 소지자 본인 40% (본인명의 예술인패스 카드 현장 제시)
- 서울소재 교직원 30% (1인 4매 / 본인 교직원증 또는 재직증명서+신분증 현장 제시)
- 사법부 공무원 30% (1인 4매 / 본인 법원 공무원증 현장 제시)        
- <라보엠> 미리보기 특강 참석자 30% (1인 4매 / 종이쿠폰 현장 제시)  

- 수험생 할인 본인 * 입장가 1만원 (11월 16일부터 / 본인 2018학년도 실물 수험표 미지참시 차액지불 / 사진 또는 복사본 불가)              

- 문화릴레이 20% (1인 2매 / 2016년-2017년 공연 유료티켓 소지자)
 [참여단체 : 국립국악원, 국립극단, 국립극장, 국립발레단, 국립오페라단, 국립합창단, 국립현대무용단, 서울예술단, 세종문화회관, 예술의전당, 정동극장,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강남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성남아트센터, 안산문화재단, 부천문화재단]
- 아시아나 멤버십 20% (1인 10매 / 아시아나항공 실물 회원카드 또는 모바일카드 지참)
- 해피포인트카드 소지자 15% (1인 4매 / 본인 해피포인트 카드 현장 제시)
- 20인 이상단체 30% (예술의전당 전화예매 및 방문예매)
- 20인 이상단체(대학생) 40% (예술의전당 전화예매 및 방문예매 / 학생 명단 또는 학교장 직인 찍힌 서류 현장 제시)     
- 20인 이상단체(초,중,고) 50% (예술의전당 전화예매 및 방문예매 / 학생 명단 또는 학교장 직인 찍힌 서류 현장 제시)


웹전단
 
사랑과 봄, 꿈과 환상을 갈망하는 젊은이들의 노래
푸치니가 남긴 가장 아름다운 오페라 <라보엠 La Boheme>
 
가난한 연인, 로돌포와 미미의 애달픈 사랑
누구나 한번쯤 경험해 본 젊은 시절, 가장 찬란하고 애잔한 삶의 순간이 가슴 속에 되살아난다! 
          
 
2012년 국립오페라단 창단 50주년 기념 작품, “전석 매진”의 신화를 다시 쓴다!
국립오페라단과 예술의전당이 선사하는 연말 선물 <라보엠>
 
파리 어느 뒷골목 가난한 연인의 애잔한 사랑이야기와 가슴을 적시는 주옥 같은 아리아의 선율이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푸치니의 대표작 <라보엠>. 지난 2012년 국립오페라단 창단 5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한 무대로 ‘전석 매진’을 기록, 국립오페라단 반세기 역사의 새로운 시작을 알렸던 오페라 <라보엠>이 다시 찾아온다.
 
 
드라마틱한 스토리와 아름다운 선율의 완벽한 조화
오페라 전편을 압도하는 주옥같은 아리아로 빛나는 푸치니의 걸작
 
푸치니의 <라보엠>은 앙리 뮈르제의 소설 <보헤미안들의 인생풍경>을 바탕으로 작곡된 전 4막의 오페라로 19세기 파리, 꿈과 환상을 갈망하는 젊은 예술가들의 삶을 그린 작품이다. 푸치니 음악의 화려하고 감성적인 선율과 풍부한 시적 정서, 색채감 있는 관현악이 파리 보헤미안 예술가들의 사랑과 우정이라는 드라마적인 소재와 절묘하게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토스카> <나비부인>과 함께 푸치니의 3대 걸작으로 불린다. ‘내 이름은 미미 Mi Chiamano Mimi`, `그대의 찬 손 Che Gelida Manina`, `오! 아름다운 아가씨 O soave fanciula` 등 주옥 같은 아리아로 초연 이후 세계인들에게 가장 사랑 받는 오페라 중 하나로 자리 잡았다.
 
 
세계적인 거장 제피렐리 사단이 낳은 최고의 연출가 마르코 간디니
‘현실’과 ‘상징’의 극명한 대비 돋보이는 섬세하고 정교한 연출
  
푸치니 <라보엠>은 철저한 시공간적 고증과 해석을 바탕으로 보헤미안의 섬세하고 감성적인 정서를 치밀하게 표현한 이탈리아 베리즈모 오페라의 대표작이다. 연출가 마르코 간디니는 푸치니에 의해 완성된 이탈리아 사실주의 오페라를 다시 한 번 재현해낸다. 세계적인 거장 제피렐리 사단이 낳은 또 한 명의 젊은 거장, 마르코 간디니는 2010년 국립오페라단 <시몬 보카네그라>에서 마에스트로 정명훈과 함께 역사적 정통성이 살아 숨 쉬는 웅장한 감동의 무대를 선보여 뜨거운 갈채를 이끌어냈다. 또한 2012년 국립오페라단 창단 50주년 기념 <라보엠>에서도 마에스트로 정명훈과 함께 시시각각 변화하는 주인공들의 미묘한 감정선을 섬세하고 세련되게 표현해 한층 더 드라마틱한 <라보엠>을 선사했다. 이번 무대에서는 ‘현실’과 ‘상징’이라는 극명한 대비를 표현한 무대를 새롭게 보완하여 보헤미안 예술가들의 아름다운 꿈과 사랑을 그려낸다.
 
 
푸치니 해석의 명장 카를로 몬타나로가 완성하는 풍부한 색채감의 오케스트라
환상적인 무대 위에 더해지는 정상급 성악가들의 아리아 향연
 
이번 공연의 지휘는 2016년 국립오페라단 <토스카>의 지휘를 맡아 호평을 받았던 푸치니 해석의 명장 카를로 몬타나로가 맡는다. 바르샤바 폴란드국립극장 음악감독을 역임한 이탈리아 지휘자 카를로 몬타나로는 거장 주빈 메타에 의해 발탁되어 세계 유수의 극장에서 연주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무대에서 깊이 있는 해석과 정교한 테크닉, 풍성하고 색채감 있는 오케스트레이션으로 소프라노 윤정난, 홍주영, 이현, 박은미, 테너 허영훈, 김경호, 바리톤 김동원, 정일헌, 우경식, 베이스 박준혁 등 한국을 대표하는 성악가들과 함께 젊은 보헤미안 감성이 진하게 묻어나는 무대를 선사한다.  
   
 
[시놉시스]
 
파리 라틴지구. 이 지역은 젊고 가난한 예술가들과 학생들이 주로 거주하는 서민적인 동네다. 한 건물의 다락방에는 네 명의 청년들이 함께 자취를 하고 있다. 그들은 모두 무명의 예술가들로 시인 로돌포, 화가 마르첼로, 철학자 콜리네, 음악가 쇼나르이다. 다들 주머니가 텅 비어 방세 몇 달치가 밀려 있지만, 항상 즐겁고 장난을 그치지 않는 청춘들이다. 어느 추운 겨울날 로돌포는 가난한 처녀 미미를 만나고, 둘은 한 눈에 사랑에 빠진다. 시작되는 사랑의 설렘을 담은 ‘그대의 찬 손’과 ‘내 이름은 미미’, 그리고 두 사람의 마음이 통하여 함께 부르는 사랑의 2중창 ‘아, 사랑하는 아가씨여’의 아름다운 아리아를 부르며 두 사람의 사랑은 더욱 깊어진다. 로돌포와 미미뿐만 아니라 화가 마르첼로와 그의 연인 무제타도 가세하여, 네 남녀의 연애가 유쾌하면서도 애잔하게 그려진다. 젊고 아름답지만 가난한 두 쌍의 연인은 결국 모두 헤어지게 되고, 세월이 흘러 병 든 미미는 다시 로돌포를 찾아온다. 약을 살 돈도 없이 젊은이들의 남루한 하숙방, 로돌포와 친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미미는 숨을 거두고 가난한 청춘들은 행복했던 시절을 추억하며 슬픔에 잠긴다. 
             
작품명  라보엠 La Boheme            
작곡 Composer  푸치니 Giacomo Puccini. (1858~1924)
대본 Libretto  일리카 Luigi Illica, 주세페 자코자 Giuseppe Giacosa
원작 Original  앙리 뮈르제의 소설 [보헤미안들의 인생풍경]    
초연 Premiere  1896년 2월 1일 토리노 왕립극장
구성  4막    
 
        
<제작진>
지휘 Conductor
 카를로 몬타나로 Carlo Montanaro
연출 Director 마르코 간디니 Marco Gandini
무대 Sets 로익 티에노 Loic Thienot
의상 Costume 시모나 모레시 Simona Moressi
조명 Lighting 라포니 빈센초 Raponi Vincenzo             
오페라코치 Opera Coach 넬슨 칼치  Nelson Calzi
     
<출연진> 
   

배역

12.7(목) 오후 7시 30분
12.9(토) 오후 3시

12.8(금) 오후 7시 30분 
 12.10(일) 오후 3시

미미 Mimi (Sop.)

윤정난

홍주영

로돌포 Rodolfo (Ten.)

허영훈

김경호

무제타 Musetta (Sop.)

이현

박은미

마르첼로 Marcello (Bar.)

김동원

정일헌

쇼나르 Schaunard (Bar.)

우경식

이승왕

콜리네 Colline (Bass)

박준혁

최웅조

베누아/ 알친도로
Benoit / Alcindoro (Bass)

임승종

파피뇰 Parpignol  (Ten.)

손지훈

연주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의정부시립합창단
스칼라오페라합창단 CBS소년소녀합창단

* 상기 출연진은 출연진 및 단체의 사정에 의해 변경될 수 있습니다.

 

Date 

Dec. 7(Thu)~10(Sun) 2017 / Thu,Fri 19:30 | Sat,Sun 15:00

Production(Revival) 

Korea National Opera

Venue 

Opera Theater, Seoul Arts Center

Conductor 

Carlo Montanaro

Director 

Marco Gandini

Sets 

Loic Thienot

Costume 

Simona Moressi

Lighting 

Raponi Vincenzo

Role

Dec. 7(Thu) 19:30
Dec. 9(Sat) 15:00 

Dec. 8(Fri) 19:30
Dec. 10(Sun) 15:00

Mimi (Sop.)  

Jung Nan Yoon

Ju Young Hong

Rodolfo (Ten.)  

Young Hoon Heo

Kyung Ho Kim

Musetta (Sop.) 

Hyun Lee 

Eun Mi Park

Marcello (Bar.)  

Dong Won Lee

Il Hun Jung

Schaunard (Bar.) 

Christoph Woo 

Sung Wang lee

Colline (Bass) 

Jun Hyuk Park 

Woong Jo Choi

Benoit /Alcindoro (Bass) 

Seung Jong Im

Parpignol  (Ten.)

 Ji Hoon Sohn



Email to Webmaster